억새축제 VS 갈대축제 출렁이는 물결 따라 가을 속으로 - 서희건설 블로그

리빙 목록보기

억새축제 VS 갈대축제 출렁이는 물결 따라 가을 속으로

 

 

 

 

구분선 이미지

가을이 깊어가면서 여물어가는 자연의 변화가 더욱 마음을 설레게 하는 요즘입니다. 가족과 아름다운 자연을 찾아 나들이 떠나시려는 분들도 많을 텐데요. 가을 하면 떠오르는 풍경은 붉게 물든 단풍이 가득한 가을 산의 풍경이나 억새 혹은 갈대가 바람 따라 환상적인 물결을 이루는 낭만적인 모습이 떠오릅니다. 산을 찾아 떠나는 단풍여행도 좋지만 올해에는 억새축제 혹은 갈대축제를 찾아 떠나보는 것은 어떨까요?


 

 

 

 

구분선 이미지

억새는 벼과에 속하는 식물로 산이나 들판에 햇빛이 잘 드는 곳에 무리를 이루고 사는 여러해살이풀입니다. 억새를 갈대와 혼동하는 분들이 많은데 꽃의 색깔이 흰색에 가까우면 억새, 키가 큰 편이고 꽃의 색깔이 갈색에 가까우면 갈대로 구분합니다. 또한 억새가 산이나 들판에 서식하는 반면 갈대는 습지나 강과 바다와 만나는 지역의 소금기가 있는 곳에서 잘 자랍니다. 억새밭은 10월쯤이 구경하기에 딱 좋은데요. 그때쯤이 되면 은빛 물결이 장관을 이루는 풍경을 만날 수 있습니다.


 

 

 

사진출처: 정선관광 홈페이지

 

구분선 이미지

억새 볼 만한 곳

 

강원도에서 열리는 민둥산 억새축제는 9월 중순부터 시작해 11월 초까지 행사가 진행됩니다. 민둥산 7부 능선을 넘으면 정상 부근에 완만한 구릉지대를 만날 수 있는데 10월 중순이면 정상 부근의 20여 만평의 평원을 따라 탁 트인 억새밭의 장관을 볼 수 있습니다. 사람 키보다 큰 억새밭에 파묻혀 반짝이는 억새의 물결을 보다 보면 환상적인 느낌이 들기도 하는 곳입니다.


 

 

 

 

구분선 이미지

먼 곳으로 떠나기 어렵다면 서울이나 경기도 근교에서도 억새축제를 만날 수 있습니다. 서울 마포구 하늘공원에서는 10월 중순에 억새축제를 만날 수 있는데 보통 야간에는 출입이 통제되는 지역이지만 축제 기간에는 야간 개장을 통해 아름다운 조명과 억새밭이 어우러진 야경을 감상할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경기도 포천의 산정호수에서도 억새축제를 만날 수 있습니다. 명성산을 중심으로 10월 중순부터 말까지 열리는 이 축제에는 축하공연 등 다양한 행사가 열린다고 하니 일정을 확인해 나들이를 계획하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구분선 이미지

갈대 볼 만한 곳

 

이번에는 갈대밭을 구경하기에 좋은 곳을 소개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전남에 위치한 순천만은 광활한 갯벌과 갈대밭으로 이루어진 곳입니다. 또한 이곳은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생태관광지로 다양한 철새와 천연기념물 및 희귀한 새들을 만날 수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특히 가을에는 황금빛으로 물든 갈대 물결이 환상적인 풍경을 자아냅니다. 순천만 갈대밭의 총면적은 무려 160만평에 달한다고 합니다. 갈대 군락지로는 국내 최대규모로 외국인 관광객들을 비롯한 많은 사람들의 발길을 끌어모으고 있습니다.


 

 

 

 

구분선 이미지

지금까지 아름다운 가을 풍경을 즐기기에 좋은 억새와 갈대밭을 알아봤습니다. 가족이나 연인과 떠나도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아름다운 곳들인데요. 마음이 싱숭생숭해지는 이 가을, 환상적인 자연의 아름다움에 취해 잠깐 시인의 마음이 되어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