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사업소, 사랑의 집 고쳐주기 사업 펼쳐 - 서희건설 블로그

서희소식 목록보기

포항사업소가 인근에 거주하는 기초수급세대를 대상으로 사랑의 집 고쳐주기 사업을 시작한다.

첫 번째 수혜자는 해도2동 다세대 주택에 거주하고 있는 이모 씨.
이씨가 거주하던 건물은 13일 외벽 방수와 도장작업 및 내부 수리작업을 시작으로 오는 23일 새로운 모습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이번 사업은 포스코와 함께 6개 계열사와 전체 52개 외주파트너사 중 희망사들이 함께 참여해 각각의 업종 특성에 맞게 소재를 공급하고 각 회사별 봉사단 직원들이 노력 봉사를 실시해 더욱 의미 있는 행사라 할 수 있다.

도배와 장판 교체 및 싱크대 교체 등 건물 내부작업은 포스코가 기탁한 경북공동모금회 기탁금을 활용해 남부자활후견기관에서 실시하고 방수시공과 도장작업 등 외벽작업은 서희건설에서 실시키로 하였다.